해란강 대학살 사건

에 마지막으로 수정됐습니다.

분류

 
이 문서는 비로그인 사용자의 편집이 제한되어 있습니다. 편집을 원하는 비로그인 사용자는 편집 요청 기능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주의. 사건·사고 관련 내용을 설명합니다.

이 문서는 실제로 일어난 사건·사고의 자세한 내용과 설명을 포함합니다. 이 틀을 적용하시려면 적용한 문서의 최하단에 해당 사건·사고에 맞는 분류도 함께 달아 주시기 바랍니다. 분류 목록은 분류:사건사고 문서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인명 피해가 발생한 사건사고 문서는 유머성 서술, 비하하는 표현의 사용이 제한되며, 사실관계를 작성할 때에는 출처를 반드시 표시해야 합니다.


海蘭江大虐殺事件

1. 개요2. 상세

1. 개요[편집]

일제강점기 당시였던 1931년 10월에서 1933년까지[1] 약 1년간 중국 지린 성 연길 해란강을 중심으로 벌어진 일본 군경에 의해 자행된 학살이다.[2] '해란강 대참화'로도 불리운다.

2. 상세[편집]

만주사변 이후에 해란구에서는 중국 공산당의 인가 하에 항일투쟁이 전개되고 있었다. 이에 1932년 일본 관동군 소속 군경에 의해 부녀자에 대한 강간아동 살해를 포함한 조선인에 대한 집단적 학살행위가 자행됐다.

전후 진상조사에서 밝혀진 결과, 조선인과 중국인을 합해 약 1,700여 명에서 1,900여 명이 살해당했음이 밝혀졌다. 안타깝게도 북한에 있고 공산당과 연관되다 보니 남한에서는 많이 연구된 바가 없다.

[1] 1932년 12월이라는 도 있다.[2] 연길은 지금도 연변조선족자치주의 중심도시로, 두만강 국경에서도 비교적 가깝고, 과거나 지금이나 조선인들이 많이 사는 도시다.